테크 · 2023-06-17

비전프로 출시일

비전프로 출시일

애플 비전 프로

팀 쿡 애플 CEO는 WWDC 2023에서 “오늘은 컴퓨터를 활용하는 방식에 있어 새로운 시대의 시작을 알리는 날”이라며 “apple vision Pro는 우리에게 공간 컴퓨팅을 선보이게 됐다. 완벽히 새로운 혁명적인 입력 시스템과 수천 개 이상 획기적인 기술 혁신을 선보인다”라고 이야기 하였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에는 visionOS가 탑재되었으며, 소프트웨어는 3D 인터페이스를 구현함으로써 어플이 디스플레이 제한에서 벗어나 원하는 크기로 나란히 배열할 수 있게 해줍니다. 이로써 유저는 무한한 스크린용 공간과 즐겨 쓰는 어플에 대한 접근성, 멀티태스킹을 하는 완벽히 새로운 방식으로 생산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추측합니다. 매직 키보드와 매직 트랙패드를 제공해, 유저가 작업에 맞는 공간을 구성하거나, 맥 시스템을 비전 프로에 무선으로 통합할 수 있다고 소개하고 있습니다.

비전 프로

애플 비전 프로 가격

비전 프로는 애플이 2014년 애플워치 출시 이후 9년여 만에 선보이는 신제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애플이 WWDC 2023에서 발표한 비전 프로의 가격은 3499달러(한화 약 455만원)다. 하지만 애플의 MR(혼합현실) 헤드셋 ‘비전 프로’가 베일을 벗자마자 ‘비싼 비용’이 흥행에 걸림돌이 될 수 있다는 우려가 벌써 부터 나오고 있습니다. 쿡 CEO조차 vision Pro가 3천499달러의 금액으로 흥행할 수 있을지 확신하지는 못한다고 전했습니다. 경쟁사 메타의 제품보다 3배나 비싼 가격이기 때문입니다. 저커버그는 미 캘리포니아 멘로파크 본사에서 열린 전체 직원 회의에서 “비전 프로에는 마법의 솔루션이 없다”며 “최근 발표한 메타의 퀘스트3 헤드셋보다 7배나 더 비싸다”고 전했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의 단점

vision Pro는 초기 유출에 따르면 이 헤드셋은 안경을 착용하는 유저에게 적합하지 않다고 하였는데, 안타깝게도 실제로 그런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애플이 제시하는 해법은 (당연히) 비싸다고 할 수 있습니다. 헤드셋의 렌즈에 자석으로 부착되는 맞춤형 짜이즈 광학 렌즈 인서트가 바로 그런 부분입니다. 금액에 대한 발표는 없지만 저렴할 것이라고 예측하기는 어렵습니다. 애플은 헤드셋의 무게가 얼마인지는 아직 밝히지 않았지만 무게를 줄이기 위해 헤드셋에서 배터리를 분리하여 “유연한 직조 케이블”로 연결되는 알루미늄 배터리 팩에 넣었다고 전했습니다. apple vision Pro의 디자인에서 가장 독특한 점은 메인 컨트롤러가 없다는 점입니다. 애플은 사용자가 눈, 손, 음성만으로 헤드셋을 제어할 수 있도록 디자인하였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애플 비전 프로 사양 및 성능

apple vision Pro 하드웨어의 핵심은 헤드셋과 동시에 소개된 새로운 15인치 맥북 에어를 포함해 맥 제품군 전체에서 볼 수 있는 애플의 M2 칩입니다. 이는 현재 동종 업계 AR 헤드셋보다 훨씬 더 훨등한 성능을 보장한다고 전합니다. M2는 병렬로 작동되는 새로운 칩(R1)과 짝을 이루며, 이 칩은 라이브 센서 처리를 위해 디자인 되었습니다. 헤드셋의 12개 카메라, 5개 센서, 6개 마이크의 입력을 신속하게 처리합니다. 애플 측에 따르면 처리 시간을 12ms까지 낮췄다고 하며, 눈을 깜빡이는 데 소요되는 시간보다 짧은 시간이라고 밝혔습니다. 모든 추적 처리 과정은 복잡하고 세밀한 과정을 거칩니다. 카메라가 유저에게 시각적 피드를 지원하고 눈과 손의 움직임을 추적하여 제어하는 데 이용됩니다. 모든 센서가 결합되어 헤드셋 시야를 최대한으로 자연스럽고 짐중할 수 있게 만들어 주며, 액정도 마찬가지로 매우 좋다고 할 수 있습니다. 우표 크기인 두 개의 마이크로 OLED 디스플레이 장치에는 각각 2,300만 개의 픽셀이 있습니다. 즉, 4K TV보다 더 높은 해상도의 액정을 양쪽 눈에 지원하는 것이며, 4K 미디어를 시청할 수 있고 작은 글씨도 선명하게 읽을 수 있을 것입니다.

애플 비전 프로 소프트웨어

비전 프로에서 본적으로 비전OS라고 불리는 소프트웨어를 이용하면 멀티태스킹을 포함한 모든 일반적인 어플을 개인 기기에서 열 수 있습니다. 따라서 거대한 화면처럼 느껴지는 영상을 통해 웹 검색, 프레젠테이션 작업 등을 할 수 있습니다. 애플은 ‘수십만 개’의 iOS 및 iPadOS 앱이 하드웨어와 호환되며, 디즈니 최고 경영자인 밥 아이거가 WWDC에서 선보인 디즈니+ 앱을 포함하여 vision Pro를 위해 특별히 설계된 소프트웨어 전용 앱 스토어도 제공한다고 전하였습니다. 이러한 어플리케이션은 이용자가 있는 방에 떠다니는 디스플레이의 형태로 볼 수 있으며, 몰입형 3D 환경에서도 이용될 수 있습니다. 열대우림이나 X-윙 조종석에서 작업할 수 있는 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헤드셋을 이용하면 사진을 검색하거나 비디오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으며, 이때 주변 환경이 자동으로 어두워집니다. 파노라마 사진이 유저를 감싸고, 아바타와 같은 3D 영화가 제대로 표현됩니다. 새로운 맞춤형 공간 오디오 기술이 서라운드 사운드를 지원하는 등 몇 가지 멋진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애플 비전 프로 리뷰

애플은 vision Pro의 성능과 이용자 경험을 더욱 개선하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와 개발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앞으로 비전 프로의 단점을 극복하고, 더욱 향상된 MR 헤드셋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됩니다. 가격적인 측면에서는 비전 프로에 대한 논란이 있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장기적인 시각에서 보면 구매를 고려해 볼 만한 가치가 있을 수 있다는 판단입니다. apple vision Pro의 기능이 더욱 다채로와 지고 구동 체계성을 갖추게 된다면, 이는 제한된 공간 안에서 새로운 가상공간을 소유하는 개념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500만 원이라는 가격은 비전 프로가 지원하는 가상 경험과 그 가치를 고려할 때 아깝지 않게 느껴질 수 있을 것입니다. 애플 비전 프로는 아직 판매되지 않았습니다만, 이제는 유령처럼 시장에 이름만으로 떠돌고 있는 메타버스가 이 제품으로 인해 놀라운 국면을 맞이하게 될지 기대감을 가지고 바라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apple vision Pro가 실제로 현실과 가상을 융합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 줄 수 있을지 기대가 됩니다. 이러한 예측 속에서 애플 vision Pro는 공간의 제약을 극복하고 새로운 차원의 가상현실 세계로 우리를 안내해주지 않을까라는 의문을 가지게 됩니다.